탈모완화 화장품 개발...비밀은 콩제비꽃 추출물
상태바
탈모완화 화장품 개발...비밀은 콩제비꽃 추출물
  • 서재탁 기자
  • 승인 2020.11.18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가코스, 2021년 탈모 증상 완화 기능성 화장품 출시 예정

“이번 성과는 생물자원을 이용하여 국민이 필요로 하는 맞춤형 기술을 개발했다는데 의미가 있다”라며, “앞으로도 수요자 맞춤형 기술을 개발하여 국가 생물 산업 발전에 도움이 되겠다” -서민환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미생물연구실장-

토니모리 자회사 메가코스 화성공장 외관
토니모리 자회사 메가코스 화성공장 외관

탈모를 치료 할수 있는 성분을 갖고 있는 식물을 통해 기능성 화장품을 출시 예정 기업이 주목 받고 있다. 많은 탈모인들에게 희소식으로 환경부 산하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관장 서민환)은 ㈜메가코스(대표이사 김영호)와 11월 17일 콩제비꽃 추출물에 대한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하였으며 2021년 탈모 증상을 완화하는 기능성 화장품을 출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번 계약은 콩제비꽃 추출물을 활용한 탈모 증상 완화 기능성 화장품 개발을 하는 것을 주요 내용으로 하고 있으며,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은 특허 기술 사용에 대해 기술료를 받게 된다.

이전되는 기술은 올해 7월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이 특허 출원한 콩제비꽃 추출물의 발모 촉진 및 탈모 억제 효과에 관한 기술이다.

양 기관은 콩제비꽃을 이용한 상용화 제품 개발을 위해 콩제비꽃의 대량증식 기술개발, 원료 표준화 등 사업화에 필요한 단계에 서로 힘을 모으기로 했다.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은 콩제비꽃의 안정적인 소재를 확보하기 위해 대량증식 기술개발을 하고, 발모 촉진 유효 성분 분리와 작용 기전 규명 등 후속 심화연구를 추진한다.

㈜메가코스는 이번 특허 기술을 이용해 탈모 증상 완화 샴푸, 트리트먼트, 헤어토닉 등 기능성 화장품을 개발할 예정이며, 최종 원료 표준화 과정을 거쳐 2021년 내로 상용화 제품을 출시할 계획이다. 콩제비꽃의 원료 표준화 및 공급은 원료회사인 ㈜제이투케이바이오가 담당할 예정이다.

㈜메가코스는 2017년에 설립됐으며, 주름개선, 피부미백, 자외선 차단 등 기능성 및 기초 화장품, 의약외품을 제조 생산하는 전문기업이다.

콩제비꽃 이미지
콩제비꽃 이미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